LOGINㅣ SITEMAPㅣCONTACT US
참평안♥천하보다 소중한 당신에게 보내는 하나님의 편지
 
 
 
HOME > 참평안뉴스  

 정렬방법 : 등록일순 조회순 
전체게시물171  
등사기로 밀어 찍은 1970년대 휘선 박윤식 목사의 성탄설교
성탄 설교 ‘오늘 그날 또 그날’의 일부를 발췌한 내용이다.“우리는 하나님을 어떻게 알 수 있는가? 이것은 인생의 가장 근본적인 문제요 최대의 문…
예장 통합 "박윤식 목사는 처음부터 이단이 아니었다"
"법원 판결에 의해사실이 아닌 것으로 밝혀진 허위 근거들을 토대로 1991년 이단 규정됐던 것을 인정""총회가 이런 사실 파악하지 못하고 있었던 데 대…
등사기로 밀어 찍은 1970년대 휘선 박윤식 목사의 성탄설교
성탄 설교 ‘오늘 그날 또 그날’의 일부를 발췌한 내용이다.“우리는 하나님을 어떻게 알 수 있는가? 이것은 인생의 가장 근본적인 문제요 최대의 문…
구속사 노래로 담아 올린 감사의 화목제
구속사 노래로 담아 올린 감사의 화목제‘제2회 2016 평강가족 구속사 노래대회’하계대성회 넷째 날 저녁, 제2회 ‘2016 평강가족 구속사 노래대회’가 …
예장총회 창립 - 개혁과 갱신의 주체가 되는 새 이정표
‘더 나은 미래’를 향한 대한예수교장로회총회 제99회 총회 출범대한예수교장로회총회  (예장총회, 총회장 홍재철 목사)가 지난 9월 29일(월) 경…
사순절, 고난과 갱신의 40일
2014년 사순절은 3월 5일(수)부터 4월 19일(토)까지입니다. 베드로전서 2:21 “이를 위하여 너희가 부르심을 입었으니 그리스도도 너희를 위하여 고난을 받…
조용하기만 하던 일본 성도들이…
오사카·도쿄 구속사 세미나9월 28일과 29일 일본에서 두 번째 구속사 세미나가 열렸다. 9월 28일 (토) 오사카 크리스천 센터에서 개최된 세미나에는 100…
구속사 시리즈는 왜 이토록 자주, 지속적으로 내용이 보강되는가?
구속사 시리즈 제2권, 4권, 5권, 6권, 7권, 9권의 개정·증보판이 발간됐다. 수시로, 권별로 내용에 상당한 변화를 가져오긴 했지만, 이처럼 총체적인 내…
말씀으로 돌아본 2014년
그 날 그 설교를 끝으로 이렇게 긴 공백이 이어지리라고는 생각하지 못했다. 그 설교에 얼마나 많은 기침이 섞여있었고 그 설교가 얼마나 어렵게 진행…
전진하는 구속사의 현장 미국 선교 리포트
전진하는 구속사의 현장 미국 선교 리포트 홍봉준 목사   7월 3일 주일, 2부 예배를 마치자마자 인천국제공항으로 급히 떠났다. LA발, 3시 …
현장르포_ 천국 환송
평강제일교회 남선교회에는 근조봉사팀이 있다. 주로 자영업에 종사하거나 현직에서 은퇴한 성도들이다. 서재문 담당장로, 팀장 이천수 집사, 부팀장 …
성경 보수 운동의 선봉, 기독사관학교 24기 수료식
5월 3일 저녁 7시, 모리아 성전에서 기독사관학교 24기의 수료식이 열렸다. 까만 가운을 입고 하얀 장갑을 끼고, 학사모를 정갈하게 쓴 수료생들이 성전…
남미 대륙 최초 구속사 세미나 열려
남미 대륙 최초 구속사 세미나 열려페루 세미나, 정유진 선교사 현장 르포 지구 반대편에 첫발을 딛다금번 페루 세미나는 남미에 구속사 말씀이 처…
전국 목회자 구속사 세미나
“이 말씀만 붙잡고 반복해서 듣고 또 듣고, 또 읽고, 또 나누고 있습니다. 저는 구속사 시리즈만 가지고 설교한 지 1년 정도 됐어요. 3년 전 라오스 선…
기도하는 소년들
요즘 초등학교 6학년, 13살 학생들의 관심은 무엇일까?예전보다 2차 성징이 빨라져 사춘기에 접어드는 나이다.가족보다는 친구가 좋고 공부보다는 낯선…
 1  2  3  4  5  6  7  8  9  10    



 
 
"동방서 종교개혁 시작될 것" 수메르…

등사기로 밀어 찍은 1970년대 휘선 박…

제2회 세계 전도인 구속사 세미나: 전 …

인도네시아어 구속사 시리즈 6권 출판…

Re:2017 NY Conference 구속사의 완성을 향…

찬란하게 빛나는 섬나라, 스리랑카

성경 보수 운동의 선봉, 기독사관학교…

동남아시아에 미리 뿌려진 말씀의 씨…

남미 대륙 최초 구속사 세미나 열려

등사기로 밀어 찍은 1970년대 휘선 박…

전영진, 김문성 부부의 시련을 이겨내…

구속사 말씀 승리의 날 감사예배